코리아시사통신

[서울시] 강남구, 사업체 통계 조사 실시...서울시 최다 10만 8588개 대상

박경태 | 기사입력 2024/02/15 [15:55]

[서울시] 강남구, 사업체 통계 조사 실시...서울시 최다 10만 8588개 대상

박경태 | 입력 : 2024/02/15 [15:55]

꿈이 모이는 도시, 미래를 그리는 강남구(구청장 조성명)는 2월 16일부터 3월 12일까지 ‘2023년 기준 사업체조사’를 실시한다.

 

통계청이 주관하고 지방자치단체가 실시하는 사업체 조사는 산업 구조 파악을 위해 매년 모든 사업체를 대상으로 실시하는 통계 조사이다. 조사된 자료는 정책 수립 및 학술연구의 기초자료로 활용되고 있다. 강남구에서는 서울시에서 가장 많은 총 10만 8588개 사업체를 조사한다.

 

조사 대상은 전년도 말일(2023년 12월 31일) 기준 관내 산업활동을 수행하고 있는 1인 이상 사업체이며, 조사 내용은 사업체명, 소재지, 조직 형태, 종사자 수, 연간 매출액 등 총 9개 항목이다. 조사 과정에서 수집된 자료는 통계법 제33조에 따라 통계작성 외의 목적으로 사용하지 않도록 엄격하게 보호된다.

 

구는 이번에 조사인력 227명을 선발해 방문 조사를 진행한다. 대면 조사를 보완하기 위해 전화 및 우편 조사도 병행한다. 또한 대면 조사가 어려운 사업체는 2월 말일까지 홈페이지(survey.k-stat.go.kr/isaup)를 통해 조사에 참여할 수 있다. 인터넷 조사를 원하는 사업체는 홈페이지에 로그인할 수 있는 업체별 아이디와 비밀번호를 구청에 문의하면 된다. 조사 결과는 올해 9월 잠정결과 공표 후, 12월 확정 공표될 예정이다. 통계 관련 문의 사항은 강남구 통계상황실(☎3423-5333)로 연락하면 된다.

 

한편 2022년 기준 사업체 조사 결과 강남구 사업체 수는 10만7804개로 서울시 전체(118만0025개)의 약 9.1%에 해당하며 서울시 자치구 중 가장 많은 수다.(2위 7만5470명, 3위 7만4738명). 가장 많은 업종은 도매 및 소매업(2만4648개)이고, 전문·과학기술서비스업(1만5593개), 숙박·음식점업(1만1838개)이 그 뒤를 이었다. 총 종사자 수는 80만2908명으로 남자 44만4804명, 여자 35만8104명이다. 이 중 상용종사자는 64만5220명, 임시 및 일일 종사자는 7만 9227명, 자영업자는 5만8968명 등이다.

 

조성명 강남구청장은 “서울시에서 가장 많은 사업체를 대상으로 조사하는 만큼 성실하게 조사를 수행하겠다”며 “시의성 있고 정확한 통계가 작성될 수 있도록 사업체에서도 적극적으로 응해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지역뉴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