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리아시사통신

‘연인’ 파트2 더 휘몰아친다! 이학주X이다인X김윤우X이청아 캐릭터 포스터 공개 ‘시선강탈’

박경태 | 기사입력 2023/10/06 [10:20]

‘연인’ 파트2 더 휘몰아친다! 이학주X이다인X김윤우X이청아 캐릭터 포스터 공개 ‘시선강탈’

박경태 | 입력 : 2023/10/06 [10:20]

 

 

‘연인’ 파트1보다 더 강력하게 휘몰아칠 파트2가 온다.

 

10월 13일 금요일 밤 9시 50분 MBC 금토드라마 ‘연인’(기획 홍석우/연출 김성용 이한준 천수진/극본 황진영) 파트2가 첫 방송된다. ‘연인’은 파트1 방영 당시 최고 시청률 12.2%(닐슨코리아 전국)를 기록하며 전 채널 금토드라마 왕좌에 올랐고, 각종 화제성 지수에서도 압도적 1위 행진을 이어갔다. 이에 MBC 명품사극 계보를 잇는 대작으로 언론과 시청자의 호평 세례가 쏟아졌다.

 

특히 병자호란이라는 역사적 사건을 배경으로 각기 다른 서사와 매력을 지닌 입체적 캐릭터들이 만나 펼치는 다양한 이야기가 ‘연인’의 재미를 극대화했다는 반응이다. 대쪽 같은 사내 남연준(이학주 분), 현숙하고 자애로운 여인 경은애(이다인 분), 신비로운 사내 량음(김윤우 분) 등. 여기에 파트1 말미 등장해 강렬한 인상을 남긴 파란 복면 각화(이청아 분)까지 더해져, 이들이 파트2에서 어떤 활약을 펼칠지 기대가 뜨겁다.

 

이런 가운데 10월 6일 ‘연인’ 제작진이 남연준, 경은애, 량음, 각화의 파트2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먼저 남연준은 한층 더 심지 곧은 인물로 표현돼 눈길을 끈다. 빛나는 눈빛, 굳게 다문 입술이 남연준의 강인한 의지를 보여주는 것. 여기에 “조선땅에서 오랑캐의 흔적을 지울 수 있다면… 내 혼이라도 바치고 싶어”라는 카피는 남연준의 더 강력해진 절개를 보여준다.

 

이어 강인한 여인으로 성장한 경은애의 모습도 인상적이다. 파트1에서 꽃 같은 애기씨였던 경은애는 병자호란의 병화 속에서 수많은 위기를 겪으며 성장하고 또 성장했다. 이를 보여주듯 파트2 캐릭터 포스터 속 경은애가 단호한 눈빛과 표정을 짓고 있는 것. 여기에 “서방님은… 서방님의 길을 가세요”라는 카피는, 남연준 곁에서 그를 지지하고 지켜주는 경은애의 올곧은 마음을 상징한다.

 

또 모성애를 자극하는 량음의 눈물이 시선을 강탈한다. 량음은 이장현(남궁민 분)의 곁에서, 오직 이장현만을 바라봤다. 파트1 말미 이장현과 다른 길을 걷게 된 량음이 이토록 슬픈 눈물을 흘리는 이유는 무엇일까. “우리… 그냥 그 여자 만나기 전으로 돌아가면 안될까?”라는 카피에서는 이장현을 향한 그의 마음, 그만큼 커진 유길채(안은진 분)를 향한 원망의 마음이 느껴진다.

 

마지막으로 새로운 인물 각화의 존재감이 눈부시다. 파트1에서 ‘파란 복면’으로만 그려졌던 인물의 이름이 각화였다. 캐릭터 포스터 속 각화의 날이 선 듯한 눈빛에서 강렬한 카리스마가 느껴진다. 또 “난 말이지. 내가 갖고 싶은 사내를 다른 여인에게 뺏길 순 없어”라는 카피를 통해, 그녀가 파트2에서 이장현과 유길채의 사랑에 큰 변화를 가져올 ‘복병’과도 같은 인물이라는 것을 예측할 수 있다.

 

이학주, 이다인, 김윤우 세 배우는 ‘연인’ 파트1에서 각자의 캐릭터에 딱 맞는 연기력을 보여줬다. 이들 덕분에 각 캐릭터의 매력, 극의 몰입도가 치솟았다. 여기에 짧은 등장만으로도 뚜렷한 인상을 남긴 배우 이청아의 막강한 존재감이 더해졌다. 캐릭터와 연기력까지 완벽 그 자체인 이들은 파트1보다 더 강력하게 휘몰아칠 파트2를 만들 것이다. ‘연인’ 파트2가 기다려지는 이유이다.

 

MBC 금토드라마 ‘연인’ 파트2는 10월 13일 금요일 밤 9시 50분 첫 방송된다.

 

사진제공 = MBC 금토드라마 ‘연인’

  • 도배방지 이미지

생활뉴스 많이 본 기사